화가 공태연 초대전 ‘자연으로부터’ 개최…4월 10일까지 ‘앤팩토리갤러리’

더온매일뉴스 승인 2022.03.03 15:58 의견 0

자연으로부터2_90.9_72.7_2021년_Acrylic on Canvas
자연으로부터2_90.9_72.7_2021년_Acrylic on Canvas

화가 공태연의 초대전 '자연으로부터'가 4월 10일까지 앤팩토리갤러리에서 열린다.

공태연은 이번 초대전에서 총19점의 작품을 선보인다. '자연으로부터'라는 전시 주제처럼 도시생활에 찌든 현대인들에게 자연은 어디에나 숨어 있음을 느끼게 하는 작품들로 구성되어 있다.

이번 전시회의 작품들은 시선의 각도에 따라 동물이거나, 꽃이거나, 기하학적인 무늬로 보일 수 있다. 또는 우체통이거나 우스꽝스러운 동물 모양의 건물로 보이기도 한다. 관객의 시선에 따라서 다양한 존재로 바뀌는 셈이다. 공태연은 이를 통해 '인간이 속해 있는 공간은 언제나 자연의 일부'임을 이야기하고자 했다.

화가 공태연은 이탈리아 피렌체 국립 미술대학을 졸업했으며, 한국미술협회 이사로 재임 중이다. 피렌체와 로마, 피엔자, 페루지아, 프랑스, 타이페이 등에서 42회의 개인전을 개최한 바 있다. 2017년 마산예총 예술인상, 2013년 제1회 메디치상, 2003년 제13회 동서미술상 등을 수상했다.

공태연은 이번 전시에 대해 "내 작품들은 자연으로부터 온 존재들을 숨겨두고 있다. 그림 속의 숨은 그림은 관객의 시선이 잡아내고, 관객이 찾아내고 느낀 그 존재로 인식한다"며 "삐딱하게, 변형시켜 바라보아야 다양한 존재를 찾을 수 있다"고 설명했다.

초대전이 열리는 앤팩토리갤러리는(문의: 02-395-3379) 화요일~일요일11:00~21:00(월요일 휴무), 601비상에서 운영하는 서울 종로구 진흥로469-6(구기동) 위치에 있다

저작권자 ⓒ 더온매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